함평군, ‘나산교’ 재가설 공사 마무리…22일부터 개통

함평‧광주‧나주 잇는 주요 교량…통행 여건 개선 기대

전남희망신문 승인 2021.12.23 15:58 의견 0


함평군은 지난 22일 이상익 함평군수, 지역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나산교 개통식을 열고 이날 13시부터 차량 통행을 개시했다.

나산교는 준공된 지 40년 이상 된 노후 교량으로 정밀안전진단 결과 ‘D등급’ 판정을 받아 지난 2017년부터 약 2년간 통행이 제한되는 등 보수가 시급한 실정이었다.

이에 군에서는 지역구 국회의원 등 관련 부처와 국회에 사업의 시급성과 타당성 등을 적극 피력하며 사업 시행을 위해 수년간 노력을 기울여 왔다.

그 결과 나산교 재가설 공사가 국가사업으로 인정됐으며, 2019년 최종적으로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추진 중인 ‘문평2지구 하천환경정비사업’에 반영이 확정돼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.

총 사업비는 62억원이 투입됐다. 공사비 46억원은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, 편입토지 보상비 16억원은 군에서 부담해 추진됐다.

신설된 나산교는 연장 121m, 보도를 포함한 폭 11m로 차량과 보행자 모두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.

이상익 함평군수는 “나산교 신설로 도로환경이 개선돼 나산면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”고 말했다.

저작권자 ⓒ 전남희망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