함평군, 코로나 백신 접종률 전국 최고…4일 기준 군민 33% 1차 접종

읍‧면, 사회단체 등 긴밀한 민관 협조체계 구축‧적극 홍보 효과

전남희망신문 승인 2021.06.08 10:29 의견 0


함평군이 지난 4일 기준 코로나 백신 1차 접종률이 전국 최고치인 33.2%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.

이는 전국 인구 대비 1차 접종률 12.4%보다 20.8% 포인트나 높은 수치다.

특히 75세 이상 어르신 접종률은 접종동의자 대비 95.8%로 나타나 함평군이 지역택시 등을 투입해 추진한 수송 대책이 효과를 본 것으로 풀이된다.

또 60~74세 접종 사전예약률도 전국 평균(80.7%)보다 높은 89%로 집단 면역 형성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.

함평군은 군 보건당국과 읍·면 뿐 아니라 마을 이장, 기관사회단체장 등과 긴밀한 민관 협조체계 구축 및 적극적인 홍보가 주효한 것으로 보고, 접종률을 더욱 높이기 위해 보건소 콜센터, 읍·면사무소 안내 전화 등을 통해 미 예약자 접종 예약을 적극 안내하고 있다.

또한 오는 11월 말까지 캠페인, 자치회보, 군 홈페이지, SNS 등 온·오프라인을 총동원한 접종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.

이상익 함평군수는 “군민들께서는 접종 일정에 맞춰 꼭 접종하시길 바라며, 백신 접종률을 높이고 집단 면역을 조기에 형성해 군민의 건강과 일상으로의 회복을 앞당길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”고 밝혔다.

저작권자 ⓒ 전남희망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